문의하기

라이브러리

뉴스

웅진, 3분기 누적 실적 역대 최대… 영업익79억

2021.11.23

웅진, 3분기 누적 실적 역대 최대… 영업익79억
 

웅진이 2분기 최대 실적에 이어 3분기도 최대 기록을 세우며 연속 성장세를 이어나가고 있다.

 

3분기 누적으로는 매출 1,010억, 영업이익 79억을 달성했다. 이는 전년도 3분기 누적 대비 2배 이익이 증가한 수준으로 올해 2분기에 이어 연이은 최대 실적이다. 올해 3분기는 매출 350억, 영업이익 31억으로 2분기와 유사한 흐름을 보였으며 전년 동기 대비 영업이익은 3배 가까이 늘었다. 웅진은 이미 2분기에 전년실적을 뛰어 넘어 3분기 누적 영업이익이 전년누적 대비 62%가 증가했고, 연말까지 누적이익은 전년대비 2배 이상 뛰어 오를 전망이다.

 

특히 대외 IT사업 비중이 늘었다. 2018년 50% 내외 수준이었던 대외 사업비중을 올해 2분기에 이어 3분기도 75%수준으로 끌어올리며 독자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웅진은 기존의 주력 시장에서 벗어나 기업고객에게 차별점을 제안한 것이 대외 IT사업 비중 확대로 이어진 것이라고 말했다.

 

웅진 이수영 대표이사는 “ERP, 클라우드, 솔루션의 전 사업 영역에서 괄목할만한 이익률을 달성했다. 이는 독보적인 역량을 바탕으로 자체 솔루션 사업영역을 확대하는데 성공함과 동시에 BMW코리아, LG, 롯데등 국내 산업 경제권을 주도 할 수 있는 고객을 다수 확보하고 향후에도 동반성장이 가능한 협력체제를 갖추게 된 것이 사업 성과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라고 실적 상승 이유를 설명했다.

 

SAP사업은 전년 동기 누적대비 304% 이익률 성장, 클라우드 사업 역시 278% 성장률을 달성했다. 특히 S/4HANA 실적은 전년대비 7배가 늘며 폭발력을 보여줬다. 여기에 자체 솔루션으로 차별화된 전략을 펼치고 사업 내에 확실하게 자리를 잡으면서 실적 상승에 힘을 더했다. 렌탈기업 솔루션 WRMS 와 디지털 모빌리티 솔루션 WDMS가 전년동기 대비 2배 상승된 이익률을 올리며 기존 사업과 연결돼 더 많은 고객이 확보됐다.

 

이 대표는 “올해 다양한 혁신과제로 SAP사업분야와 클라우드, 독자 솔루션사업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구조로 완벽하게 사업이 전개되고 있는 상황이다.”라며 “웅진이 대외 IT 비즈니스를 시작한 이래 최대 영업이익과 성장률을 달성할 수 있을 것” 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웅진은 올해 다수의 파트너쉽 체결로 사업확장과 생태계 조성을 통해 경쟁력 강화에 힘썼다. 세일즈포스, 카카오엔터프라이즈, LG CNS, 네이버웍스 등 대형 IT/SW사들과의 파트너쉽도 이어가며 알짜 고객을 발굴해 내고 있다. 또한 하나캐피탈, 효성FMS, 플로우 등 타 영역에서의 협업을 통한 신규사업도 진행 하며 전방위적인 사업을 펼치고 있다.

 

이수영 웅진 대표이사는 “웅진은 외형적 성장과 함께 재무건전성을 위한 사업전개가 착실히 이뤄지고 있다. 4분기에도 웅진은 전 사업분야가 고른 매출 상승과 영업이익 상승 추이를 이어가게 될 것으로 보인다.” 라고 말했다.

목록보기